뉴스동향
2018 엔지니어링상반기 결산…'정체되거나 꺾이거나'지난해 대비 중견사 대부분 수주 하락세
대형-중견간 수주갭차이 상당 수준
정장희 기자  |  news@engdaily.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7.04  19:08:4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엔지니어링데일리)정장희 기자= 최근 5년간 상승세를 보여왔던 엔지니어링수주가 정체 후 하향 곡선을 보이고 있다. 다각화에 성공한 일부 대형사를 제외하고는 대다수가 수주절벽에 이은 경영난에 맞닥뜨리고 있다.

이 같은 사실은 4일 본지가 상위 22개사의 2016년, 2017년, 2018년 상반기 실적을 분석한 결과 나타났다.

   
 
도화엔지니어링은 일본태양광, GTX사업 등 사업 다각화에 성공하며 꾸준한 상승세를 기록하고 있다. 수주액은 상반기 기준으로 2016년 1,845억원, 2017년 3,085억원, 3,629억원으로 상승폭이 가파르다. 이와함께 인당생산성도 9,400만원→1억5,800만원→1억8,100만원으로 두 배가량 상승했다.

한국종합기술은 1,191억원→1,321억원→1,348억원으로 미세한 상승세를 기록하고 있다. 인당생산성은 1억700만원→1억1,400만원→1억1,300만원으로 업계 최상위다. 하지만 올 1/4분기 매출액은 477억으로 전년동기 대비 -11.27% 하락했고, 영업이익은 -19억으로 적자로 돌아섰다.

2010년도 이후 높은 실적을 내지 못했던 유신은 최근 3년간 970억원→1,123억원→1,109억원을 기록하며 3위에 랭크됐다. 인당생산성도 8,600만원→1억900만원→9,300만원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반면 지난해 연속 2분기 영업이익 흑자에서 올해 1/4분기 -5억으로 적자로 돌아섰다. 주가는 대북테마로 묶이면서 지난달 한때 3만원대까지 치솟았지만 현재는 1만6,000원대로 돌아왔다.

건화는 1,117억원→1,321억원→1,108억원의 수주고를 기록하며 신장세가 한풀 꺾었다. 인당 생산성도 1억300만원→1억1,600만원→9,600만원으로 수주 추이와 동행하고 있다.

2016년 566억원으로 9위에 머물렀던 삼안은 2017년 735억원, 2018년 899억원으로 큰 폭의 신장세를 보이고 있다. 인당 생산성도 6,000만원→7,200만원→8,400만원으로 상승했다. 업계는 삼안의 경영안정성이 지금보다 높아진다면 2000년대 중반 업계 1위를 했던 저력을 발휘할 수 있다고 내다봤다.

이산은 572억원→881억원→693억원으로 2017년 신장세를 보이다 최근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선진엔지니어링 또한 714억원→774억원→553억원으로 하향곡선이다. 반면 평화엔지니어링은 턴키분야에서 선전하며 368억원→356억원→522억원으로 올해들어 수주가 늘었다. 인당생산성도 8,100만원으로 대형사 수준을 보이고 있다.

9위인 경동엔지니어링은 540억원→452억원→473억원, 10위 KG엔지니어링 또한 535억원→577억원→469억원으로 수주가 횡보하고 있다. 수성엔지니어링은 435억원→447억원→443억원이고, 경호엔지니어링은 올해 358억원을 수주하며 12위에 랭크됐다.

이하 ▶동부엔지니어링은 412억원→319억원→355억원 ▶제일엔지니어링 381억원→403억원→342억원 ▶서영엔지니어링 842억원→474억원→325억원 ▶동일기술공사 419억원→367억원→305억원  ▶삼보기술단 406억원→396억원→302억원 ▶동성엔지니어링 372억원→299억원 ▶벽산엔지니어링 201억원→199억원→283억원 ▶다산컨설턴트 297억원→232억원→279억원 ▶신성엔지니어링 245억원→158억원→192억원을 기록하고 있다.

업계 관계자는 "전체적인 추세가 지난해까지 수주가 늘다가 올해들어 꺾이는 형국이다. 특히 중견사를 중심으로 수주절벽 현상이 가중되고 있다"면서 "중견사의 인당생산성은 5,000~7,000만원인데 반해 대형사는 8,000만원~1억원 수준으로 양극화 정도가 더 벌어지고 있다"고 했다. 그는 또 "지자체 선거 이후 하반기에 주요사업 대형사업이 발주될 계획이어서 하반기 수주전이 가열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덧붙였다.

 

정장희 기자 | news@engdaily.com
< 저작권자 © 엔지니어링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정장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돈 내놔라↔못주겠다, 서부내륙 공방전 격화
2
9월 2주 엔지니어링 주간 입낙찰동향
3
한국종합기술, 사장직무대행에 김창교씨 선임
4
[알려왔습니다-서영엔지니어링]
5
남태령→사당역 1시간반, 경기도민 ‘출퇴근 지옥’ 뒷전인 서울시
6
9월 3주 엔지니어링 주간 입낙찰동향
7
[인프라 설명해주는 남자들-②]민자도로 요금인하는 포퓰리즘일까
8
280억원대 철도시설공단發 노반설계 발주 초읽기
9
영업정지는 부당, 가처분신청낸 한국종합기술
10
엔지니어 없고, 시민단체만 있는 광화문시민위원회
최신뉴스
1
300%냐 100%냐 중복도 고민 빠진 엔지니어링
2
발주청 출신 엔지니어링기술자 경력정정 자진신고 접수
3
9월 3주 엔지니어링 주간 입낙찰동향
4
국토부, 기반시설유지관리법 연말까지 재정 추진
5
현대엔지니어링, 추석맞이 쪽방주민 고향방문 행사 실시
6
국토부, 서울 11-경기 5-인천 1곳 택지 개발 예고
7
영업정지는 부당, 가처분신청낸 한국종합기술
8
도봉산-옥정 1공구 설계는 서현-도화가 낙점
9
Long An, the First Solar Power Firm to be Constructed
10
롱 안 성, 첫 태양열발전소 유치
신문사소개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한국엔지니어링협회  |  (07023)서울특별시 동작구 남부순환로 2017(사당동 1049-1)  |  대표전화 : 02-3019-3250  |   팩스 : 02-3019-3260
등록번호: 서울 아 02095  |  제호 : 엔지니어링데일리  |  발행인 : 이재완  |  편집인 : 염명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장희  |  등록일(발행일) : 2012.04.25
Copyright © 2012 엔지니어링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ngdaily@engdail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