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동향
2016년 해외수주 결산, 2,000억원 시대 연 도화↔총수주 10%~30% 비중유신 6배 신장 600억원 기록하며 2위에 랭크
지역, 발주처, 공종 다변화 기류 포착돼
정장희 기자  |  news@engdaily.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12.29  20:39:4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엔지니어링데일리)정장희 기자= 도화엔지니어링이 EPC를 내세우며 해외수주 2,000억원 수주시대를 열었고, 유신도 600억원을 해외에서 수확하며 뒤를 쫓았다. 주요사의 해외수주 비중은 10~30%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29일 엔지니어링업계에 따르면 상위 11개사의 올해 해외수주는 총 4,173억원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2년전인 2014년 해외수주가 1,257억원에 비교하면 3.3배 늘어난 수치다.

   
▲ 업계 해외수주 현황
1위는 1,370억원 규모의 일본태양광발전을 수주하며 총 2,033억원을 기록한 도화엔지니어링이 차지했다. 2014년 152억원에 비교하면 13.4배의 수주신장을 기록한 셈이다.

2위는 2년전 102억원보다 수주액을 6배 늘린 유신이 차지했다. 유신은 알제리 함다니아 항만, METRO 등을 포함해 33건 600억원을 수주했다. 3위는 290억원을 기록한 한국종합기술이 차지했다. 한종은 캄보디아에서 관개시스템과 토레사개발 등 36건을 수주했다. 2014년 147억원에 비하면 2배 가량 상승했다.

지난해 500여억원을 해외수주했던 건화는 올해 240억원으로 다소 주춤하며 4위에 랭크됐다. 주요사업은 우간다 VVIP고속도로 F/S 및 실시설계 등 13건이다. 볼리비아 산타크루즈 신도시개발 등을 수주한 평화엔지니어링이 233억원으로 5위를 차지했다. 평화는 2014년 순위권 밖이었지만, 해외사업이 신장되며 상위권에 올랐다. 6위는 방글라데시 BSM의대 설계및감리 등 11건 190억원을 수주한 선진엔지니어링이 차지했다. 7위에는 경동엔지니어링이 탄자니아 다에르살람 테마케구 사업 등 6건-146억원을 수주하며 랭크됐다. 경동은 2년전 25억원에 비해 7배 신장된 실적을 냈다. 8위는 한-미얀마 우정의다리, 조지아 지역발전 프로젝 등 7건 135억원을 수주한 수성엔지니어링이 차지했다. 9위에는 라오스 메콩강종합관리 사업 등 8건 118억원을 수주한 이산이 올랐다. 10위에는 라오스 사반나켓 농촌개발 사업 등 111억원을 수주한 다산컨설턴트가 랭크됐다. 삼보기술단은 76억원으로 11위를 기록했다.

업계 관계자는 "아직까지 해외사업은 대형 및 중대형 엔지니어링사에 한정된 모습을 보이고 있지만, 해외사업 초기에 비해 3~4배 늘어난 수주량을 기록하고 있다"면서 "KOICA, EDCF 등 한국형 해외사업에서 벗어나 ADB, 재정사업, WB으로 영역을 확대하고 있다. 지역도 동남아 일색에서 아프리카, 남아메리카, 스탄국으로 다변화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또 "해외진출엔지니어링사의 경우 총수주의 10~30%가량을 해외에서 걷어들이고 있다"고 덧붙였다.

정장희 기자 | news@engdaily.com
< 저작권자 © 엔지니어링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정장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9호선 4단계 연장 사업, 잣대따라 B/C 갈린다
2
턴키합사 근무일지 허위작성, 국토부-새만금청 방관에 엔지니어 주 100시간 노동
3
5월 1주 엔지니어링 주간 낙찰동향
4
유신 포기 제주 제 2공항 선정 조사, 세번째 '출발선'
5
5월 2주 엔지니어링 주간 낙찰동향
6
북미정상회담 앞둔 엔지니어링 주도 남북교류협력위원회, "북한자원 개발, 교통인프라 적극 투자 선행돼야"
7
삼안, 125억원에 삼척화력 부대시설 감리 수주
8
도화엔지니어링, “빅데이터-AI-BIM-AR 설계플랫폼 구축할 것”
9
구시대적 엔지니어링 인허가, 공기지연 민원발생 원인
10
수직구 불필요 소형 굴곡 TBM, 국산화 '성공'
최신뉴스
1
22조 규모 북한조림사업, 산림엔지니어링 역할이 키포인트
2
[사당골]52시간×52시간
3
인도 칼리안-돔비불리 스마트시티, EDCF로 세우자
4
사업대가 현실화 1단계 표준품셈, 제·개정 '승부수'
5
통일 시대, 엔지니어링 산업이 첨병 역할로 적합
6
희림, 한달 간 약 677억원 수주고 달성
7
대림, '희망의 집고치기' 활동
8
고사위기 200만 건설인, 공사비 정상화 탄원서 제출
9
언론학회·방송협회·인신협, '6․13 지방선거 보도상' 제정
10
무보, “중소기업 보증신청 온라인으로 간소화”
신문사소개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한국엔지니어링협회  |  (07023)서울특별시 동작구 남부순환로 2017(사당동 1049-1)  |  대표전화 : 02-3019-3250  |   팩스 : 02-3019-3260
등록번호: 서울 아 02095  |  제호 : 엔지니어링데일리  |  발행인 : 이재완  |  편집인 : 염명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장희  |  등록일(발행일) : 2012.04.25
Copyright © 2012 엔지니어링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ngdaily@engdail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