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정책
3조원규모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 본격화올해 홍천, 횡성 등 지자체 20곳부터 시작
지자체 118곳 12년간 국고 1조7,880억원 등 3조962원 투자
이준희 기자  |  jhlee@engdaily.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5.16  10:34:0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엔지니어링데일리) 이준희 기자 = 3조962억원규모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이 올해를 시작으로 12년간 지자체 118곳에서 전개될 전망이다.

환경부에 따르면 올해부터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을 시작한 홍천, 횡성 등 20곳의 지자체에서 노후 상수관망의 정비가 완료될 경우 연간 501억원의 예산절감 효과가 나타날 것으로 예상한다고 15일 밝혔다.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은 상수도 낙후지역에서 사는 국민에게 안심하고 마실 수 있는 수돗물을 공급하기 위해 재정이 부족한 지자체를 대상으로 상수관, 정수장 등의 시설을 현대화하는 사업이다.

정부는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으로 오래된 상수관이나 정수장을 보유한 총 118곳의 지자체를 선정해 올해부터 12년간 국고 1조7,880억원 등 총사업비 3조962원을 투자할 예정이다.

올해는 사업 첫해로 가뭄이 빈번하고 누수량이 과다해 사업추진이 시급히 요구되는 강원 홍천, 횡성, 충북 보은, 충남 부여, 서천, 태안, 전북 무주, 장수, 부안, 전남 구례, 고흥, 영광, 신안, 경북 의성, 성주, 울진, 경남 창녕, 하동, 산청, 함양 등 총 20곳의 지자체를 우선 선정해 추진하고 있다.

환경부는 이들 20곳 지자체 급수구역의 평균 유수율이 2013년 기준 57.6%나, 사업이 완료되는 2021년 이후에는 유수율이 85%로 향상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에 따라 연간 절감되는 수돗물은 2,500만톤에 이를 것으로 예상되며, 수돗물 생산 원가 기준으로 계산하면 경제적 가치는 연간 501억원에 이를 것으로 분석됐다. 2,500만톤은 세종시 규모의 도시에 1년간 공급할 수 있는 양이다.

환경부는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에 앞서 2010년부터 영월, 정선, 평창, 고성, 태백 등 강원권 5곳 지자체의 상수도관망 최적관리시스템 구축사업을 추진한 바 있다. 이곳 평균 유수율은 사업 전 41.9%에서 사업 후 86%로 상승한 상황이다.

조희송 환경부 수도정책과장은 “지방상수도 현대화 사업은 2010년에 추진했던 상수도관망 최적관리시스템 구축의 성공적인 경험을 바탕으로 올해 본격적으로 착수했다”며, “안심하고 마실 수 있는 수돗물을 공급하고, 지자체의 수도 재정도 크게 개선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2017년도 지방상수도 현대화 선도사업 분석> 

시·도

시·군

총사업비(백만원)

사업대상 급수구역

수돗물생산 절감량(천㎥/년)

예산절감(백만원/년)

합 계

547,754

72개소

24,975

50,121

강원

홍천군

31,006

6개소

2,119

4,780

횡성군

24,466

2개소

734

2,368

충북

보은군

19,944

4개소

80

101

충남

부여군

19,531

1개소

2,457

4,366

서천군

25,336

3개소

2,761

2,181

태안군

25,852

1개소

1,484

3,525

전북

무주군

17,801

4개소

1,476

3,399

장수군

20,335

2개소

782

1,566

부안군

36,800

4개소

649

1,066

전남

구례군

19,439

1개소

403

538

고흥군

36,270

4개소

2,177

2,819

영광군

43,128

6개소

1,673

2,699

신안군

24,393

5개소

660

1,399

경북

의성군

33,459

4개소

1,669

7,352

성주군

30,648

4개소

643

2,469

울진군

38,558

4개소

1,538

3,288

경남

창녕군

32,837

5개소

1,674

3,407

하동군

29,187

5개소

946

1,179

산청군

21,147

3개소

486

707

함양군

17,617

4개소

562

911

 

이준희 기자 | jhlee@engdaily.com
< 저작권자 © 엔지니어링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이준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기술자 부담 가중시키는 건설기술자 최초교육
2
[인터뷰]임건 씨엘건설 대표-민자사업, "이제는 FI 중심시대 아닌가요"
3
15조원 베트남 북남고속도로, 토지보상 절차 돌입
4
“나와 일하고 싶으면 알아서 해라” 건설사 갑질 어디까지
5
5월 2주 엔지니어링 주간낙찰동향
6
건설기업노조, 삼안 ‘부당노동행위’ 진상조사
7
한국종합기술 매각, NH투자증권 주간 진행중
8
5월 3주 엔지니어링 주간 낙찰동향
9
일대일로의 중국, 구애하는 베트남
10
원사업자 계좌 거치지 않고, 하도급대금 지급된다
최신뉴스
1
3 transport projects to link HCMC with provinces of Dong Nai and Long An
2
호치민, 시외도로교량인프라 3건 추진
3
KBR, 오만서 LNG FEED 맡는다
4
환경공, 13억원대 건설사업관리 입찰 중
5
5월 3주 엔지니어링 주간 낙찰동향
6
[인터뷰]임건 씨엘건설 대표-민자사업, "이제는 FI 중심시대 아닌가요"
7
이란, 개혁파 정권유지했지만 추가 개방은 '글쎄'
8
전력기자재사, “노후 변압기 교체주기 변경해야”
9
No-bid contracts banned for North-South Expressway project
10
동성엔지니어링, 동티모르-아프간서 140억원 따내
신문사소개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한국엔지니어링협회  |  (07023)서울특별시 동작구 남부순환로 2017(사당동 1049-1)  |  대표전화 : 02-3019-3250  |   팩스 : 02-3019-3260
등록번호: 서울 아 02095  |  제호 : 엔지니어링데일리  |  발행인 : 이재완  |  편집인 : 김치동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장희  |  등록일(발행일) : 2012.04.25
Copyright © 2012 엔지니어링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ngdaily@engdaily.com